수업 때문에 수요일 밤에 다시 학교로 갔던 아들은 금요일 저녁 쇼룸으로 돌아왔다.

 

 

 

 

 

우린 이날 쇼룸을 방문하신 본사 대표님과 함께 만두란에서 이미 점심 식사를 했다.

본사 대표님도 만두란 만두 맛에 깜짝 놀라심.

왕창 포장.ㅎㅎㅎ

우린 전날 지인분들과 저녁 식사하느라 싸갖고 간 풀떼기를 먹지 못한 탓에 어쩔 수 없이 쇼룸 냉장고에 둔 샐러드를 먹어야했다.

아들은... 사진처럼 만두란에서 만두를 왕창 사와 두체스 드 부르고뉴 맥주와 함께 신나게 먹었다.

힘들었다...

 

 

 

 

 

 

 

 

 

만두란의 짜차이가 어지간한 중식당보다 훨씬 맛있다고 이미 얘기한 바 있는데,

이 고추소스도 정말... 맛있다.

적당히 딱 매콤하면서도 감칠맛 잘 살려주는.

 

 

 

 

 

 

 

 

아아... 저 맛있는 만두를 눈 앞에 두고 이게 도대체 무슨...

삶의 질이 마구 떨어지는구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