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말... 맛있게 먹었다.

갸또 미제라블 Gateau Misérable

아몬드 시트지에 버터크림을 얹은 벨기에 전통과자.

시트지도 좋고 버터크림 진짜... 저녁 진라면 먹고 후식으로 이런 고급진 디저트를 먹다니.

오늘 오랜만에 포천 본사에 들어갔는데,

그 사이 망원동 장화신은 고양이 김재호 대표님으로부터 전화가 왔다.

쇼룸에 없다고 하니 동료직원 통해 맡겨놓는다고 하시고 두고 가신 것이 이 갸또 미제라블.

정말 감사하고 또 맛있게 먹었다.

6월 코스데이 디저트 메뉴입니다.

 

 

 

 

 

 

 

 

셰프의 정성.

진심으로 감사한 마음.

 

 

 

 

 

 

 

 

 

 

 

 

 

 

 

 

 

 

 

 

 

 

다시 말하지만 갸또 미제라블은 망원동 장화신은 고양이 6월 코스데이에서 맛보실 수 있다.

코스데이...

한달에 4~5회 진행되는 장화신은 고양이의 코스데이는 이제 한 번은 맛봐야할 필수 코스가 된 듯 해.

코스데이 일정은 아래 인스타그램에서 확인하시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