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제비를 좋아해서 생각보다 밖에서 참 많이, 나름 오래되고 유명하다는 집들에서도 여러번 먹어 봤는데...

내 입맛에 맞는 수제비를 찾는 건 쉬운 일이 아니구나... 싶더라.

내가 가장 좋아하는 수제비는 내 입맛 정확히 알고 있는 와이프가 해주는 수제비.

내 최애 음식 중 하나.

실제로 자주 와이프에게 해달라고 부탁하는 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