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6일 일요일 밤,

아들이 집에 왔다.

전국체전 출전으로 지방에 내려가있었지만 무려 40도에 이르는 고열로 훈련을 거의 치르지도 못해서

마음 고생을 심하게 한 아들.

이번에 집에 오면 푹 쉬게 해줘야지 마음 먹었다.

그래도 하루 정도는 함께 먹고 싶은 것도 먹고 해야지.

그래서 쇼룸 임시휴무일인 10월 8일 화요일.

아들과 함께 나왔다.

원래는 한남동으로 가려고 한 것인데,

우리가 아들 올 줄 모르고 이미 예전에 SIDANCE 서울세계무용축제 프로그램 중 Human Hood 휴먼후드의 공연을 예매해놓은 탓에,

아들이 3시간 정도 혼자 있어야했다.

그래서 쇼룸 근처로 온 것.

아들보고 뭘 먹고 싶냐고 물었더니,

잇코텐34.27과 멘지라멘 중 고민하다가 멘지라멘으로 결정.

요즘 맛있는 라멘을 먹어본 지 오래되었다고 하더라.

 

 

 

 

 

 

왜 하필 이런 표정일 때 사진을 찍은거지?ㅎ

 

 

 

 

 

 

 

 

나는 언제나처럼 파이탄 라멘.

 

 

 

 

 

 

 

 

아들은 카라파이탄.

아주... 맛있게 먹었다.

적당히 매콤하고,

뭣보다 면이 맛있다며 잘 먹더라.

 

 

 

 

 

 

 

 

와이프는 시오라멘.

새콤한 유자를 위에 올렸는데 와이프는 아주 잘 맞나보다.

 

 

 

 

 

 

 

 

생맥주 한 잔 함께.

아들이 아주 맛있게 먹었다.

역시.

요즘 라멘집은 무조건 이곳만 오는 것 같아.

전엔 다른 곳도 가고 그랬는데.ㅎ

 

 

 

 

 

 

 

 

  1. 2019.10.18 20:26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