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이폰8플러스 사진입니다 *

마리오 파스타에서 식사한 후

원래 디퓨저를 구입하러 로매지크에 간 것인데...

아뿔사...

로매지크는 월요일 휴무.

그래도 이왕 여기까지 걸어왔는데 전부터 한 번 가보고 싶었던 카페 비전스트롤 Vision Stroll 커피메이커에 가보기로.

https://www.instagram.com/visionstroll_coffeemaker/

 

 

 

 

 

 

 

 

 

 

 

 

 

 

 

 

 

 

 

 

 

 

 

 

 

 

 

비전스트롤 커피메이커

 

 

 

 

 

 

 

 

손님이 한 번 훅... 빠졌을 때 찍은 사진.

우리가 도착했을 때는 손님들이 꽤 많이 있었다.

 

 

 

 

 

 

 

 

아주 스타일 좋은 두 젊은 부부께서 운영하시는 듯 했다.

 

 

 

 

 

 

 

 

소품도 예쁘고.

 

 

 

 

 

 

 

저 스피커는 빈티지같은데 AR인가?

가까이서 봐야지...해놓고는 깜빡 잊음.

근데 아마 맞을 듯.

대체로 저 디자인의 빈티지는 AR아니면 클립쉬.

 

 

 

 

 

 

 

 

대강 인테리어나 소품, 두 쥔장의 스타일에서 짐작할 수 있는 음악이 나온다.

딱히 나와 공감대가 있는 음악은 전혀 아니어서...

 

 

 

 

 

 

 

 

 

 

 

 

 

 

 

 

 

 

 

 

 

 

어쩜 이런 순간 포착이.ㅎㅎㅎ

 

 

 

 

 

 

 

 

 

 

 

 

 

 

 

손님들 얼굴 안나오게 찍느라 부단한 노력을.

 

 

 

 

 

 

 

 

 

 

 

 

 

 

 

뭐가 그리 웃겨요?

 

 

 

 

 

 

 

 

그냥 늘 언제나 당신이 참 좋다.

함께 있는 것만으로도 참 좋아.

 

 

 

 

 

 

 

 

 

 

 

 

 

 

 

아메리카노 아이스

와이프는 까페 라떼.

요즘 우리나라 카페들은 조금만 커피에 신경쓴다 싶은 집들은 어지간한 수준의 커피는 내는 것 같다.

물론 여전히 도무지 이해할 수 없는 커피를 내는 집들도 종종 만나게 되지만,

대체로 개인적 취향과 별개로 훌륭한 수준의 커피를 내는 집이 많아진 것 같아.

전체적인 상향 평준화...라고 할까.

 

 

 

 

 

 

 

 

 

 

 

 

 

 

 

 

디저트 메뉴를 어케 운영하는지 모르겠으나

이날 9월 16일엔 크로아상 비슷한 빵에 초코를 입히고,

아이스크림을 올린 뒤 코코넛 파우더를 뿌려 냈다.

 

 

 

 

 

 

 

 

 

 

 

 

 

 

 

병 참 예쁘다.

콜드브루 병인 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