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스트레스버거

NOSTRESSBURGER

@해방촌

 

https://www.instagram.com/nostressburger/

 

 

좋아하는 분이 말씀하신,

미쿡버거 느낌 팍... 나는 해방촌의 버거집 '노스트레스버거 NO STRESS BURGER'

전에 한 번 관심가졌던 곳인데 잊고 있다가 마침 언급해주신 분 덕분에 점심에 다녀왔다.

 

 

 

 

 

 

녹사평 2번 출구로 나와서 해방촌으로 쭈욱... 걸어 올라감.

 

 

 

 

 

 

 

 

으응? 그런데 날이 덥...

 

 

 

 

 

 

 

 

여기 있구나.

노스트레스버거

 

 

 

 

 

 

 

 

 

 

 

 

 

 

 

인기 많은 집이라고 하더니 역시나.

 

 

 

 

 

 

 

 

손님 일어났을 때 후다닥 촬영

 

 

 

 

 

 

 

 

저... 손 세정제 괜찮던데.

 

 

 

 

 

 

 

 

메뉴는 단촐하다.

수요일은 윙스데이라고 적혀있더라.

 

 

 

 

 

 

 

 

 

더블치즈버거

 

 

 

 

 

 

 

채소따위 없다.

패티의 존재감도 확연하게 느껴진다.

팔팔 끓는 기름에 패티를 집어 던진 느낌.

냅킨을 두세겹 겹쳐 번을 집어도 금새 기름이 스며든다.

 

 

 

 

 

 

 

 

그러니까 이 집의 상호 노스트레스 버거...는 어차피 버거 먹는거 몸에 좋고 안좋고 넘 스트레스 받으면서 먹지 말자는 의미인가봐.

패티의 존재감이 확실하다보니 몇 입은 아주... 임팩트가 있다.

그런데 내겐 확실히 좀 느끼하게 느껴지긴 하더라.

끝까지 맛있게 드시는 분들이 더 많겠지만.

버거의 크기가 그리 커보이진 않는데 포만감은 상당한 편.

 

 

 

 

 

 

 

 

 

수요일은 핫윙데이...라고 적혀 있어서 6pcs 윙도 주문.

간이 매우... 강하다.

그런데 맛은 있어.

이 집, 기름기만 많은게 아니라 간도 강하다.

패티도 약간 당혹스러울 정도로 짠 편이고 윙도 간이 쎄다는거.

내 몸은 유기농 바디여서 이런 짜고 강한 맛은 맞지 않아...라고 생각하시는 분은 가면 안될 곳.ㅎ

 

 

 

 

 

 

 

 

그래도 잘 먹고 나왔다.

 

 

 

 

 

 

 

 

다시... 녹사평역으로 걸어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