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곳은 상당히 유명한 여의도의 튀김전문집입니다. 튀김 전문이라지만 구이도 동급으로 유명하지요.
삼청동에도 분점을 냈다던데, 일단 이곳이... 본점입니다.
 

 

 

 

 

 

이곳은 여의도 '롯데캐슬 아이비' 바로 옆의 경도상가 내에 있습니다.
절대로 겉에서 간판이 보이지 않으므로 상가 안으로 들어가야 합니다.
이렇게 유명해진 집치곤 상당히 의외의 장소지요.ㅎㅎ(뭐 이런 집이 많겠지만)

 

 

 

 

 

내부는 무척... 협소하지요. 지금 보시는 곳이 전부 다~ 입니다. 그런데 크기에 비해 공간을 대단히 효율적으로 사용하고 있어요.
가운데 보이는 곳이 주방이고 이곳에서 바로 음식을 해당 테이블로 올립니다.
음식이 테이블로 가는 시간이 아예 없는 샘이에요.

 

 

 

 

 

 

 

장소가 매우 협소하다고 해도 정말... 군데군데 센스있는 인테리어가 돋보입니다.

 

 

 

 

민성이도 어떤 음식이 나올 지... 궁금해하더군요.

 

 

 

 

 

이곳은 튀김, 구이 담당이 따로 있는데요. 오늘 튀김담당 쉐프가 개인적인 사정으로 약간 늦어진다고 하더군요.
덕분에... 샐러드를 미리 먹었구요.
뒤늦게 도착한 튀김담당 쉐프는 일일이 손님께 사과를 하며 런치 정식을 시킨 분들께
같은 가격으로 디너 정식을 드리겠다고 하더군요. 안그래도 저흰 디너 세트가 되냐고 물어본 터라... 쾌재!!!!!!!!!!


 

 

 

 

이곳은 튀김, 구이 담당이 따로 있는데요. 오늘 튀김담당 쉐프가 개인적인 사정으로 약간 늦어진다고 하더군요.
덕분에... 샐러드를 미리 먹었구요.
뒤늦게 도착한 튀김담당 쉐프는 일일이 손님께 사과를 하며 런치 정식을 시킨 분들께
같은 가격으로 디너 정식을 드리겠다고 하더군요. 안그래도 저흰 디너 세트가 되냐고 물어본 터라... 쾌재!!!!!!!!!!


 

 

 

 

드뎌... 음식이 나옵니다. 고구마볼입니다.
고구마를 싫어하는 저도 부담없이 먹을 수 있었습니다.

 

 

 

 

 

아.. 이거 정말 미치게 맛있었는데요... 해물볼입니다.
이거 한 10개 나왔으면 할 정도로 맛있었다구요. 바삭바삭... 어우...

 

 

 

 

순서가 약간 뒤섞여.. 일단 사시미 샐러드가 먼저 나왔습니다. 이건 파인애플향의
요구르트 소스에...음... 그 이상은 분석 불가... 맛있었어요.

 

 

 

 

 

헉... 이거 도미구이인데요. 맛이 뭐.. 은은한 카레맛의 소스인데, 구운 정도도 너무
적당하고 생선인데 무슨 고급 스테이크를 먹는 느낌이었어요.

 

 

 

 

 

튀김요리가 나오기 전 간장소스가 먼저 나옵니다. 그릇이 너무 예뻐요.

 

 

 

 

그래도 오늘 최고의 히트작...은 바로 새우튀김입니다.
이 흔하고 흔한 튀김이 이렇게 맛있을 줄이야... 약 10년 전 그 유명한 동부이촌동의 튀김집에서 먹었던 새우튀김을 능가합니다.

 

 

 

 

 

도미구이와 새우튀김은 같이 나왔어요~

 

 

 

 

 

이번엔 시샤모구이...입니다. 머리부터 꼬리까지 통째로 먹는 구이 요리입니다.
와사비와 간장에 찍어서 먹지요. 저흰... 잔혹한 인간이라며 서로 우스개소리를 하며 먹었습니다.(이게 더 잔인한가...)

 

 

 

 

 

연어까나페...입니다. 땅콩버터 소스가 살짝 들어간... 아우...

 

 

 

 

 

 

이제 드디어 알밥이 나옵니다. 알밥을 그닥 좋아하지 않는 저인데도 엄청나게 싹싹 먹어치웠습니다.
뭣보다 같이 나온 오뎅국(?)의 맛이 야채의 향이 살짝 베어나오는 기가막힌... 맛이었구요.
마늘짱아치가 같이 나왔는데 먹고 놀랐답니다.
어떻게 이렇게 젊은 주방장들이 이런 맛을 낼 수 있는거지?? 하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이건 후식입니다. 자몽과 오렌지를 갈아서 만든 건데 시원하고도 깔끔... 지금 다시 마시고 싶어진다니까요.

 

 

 

 

이곳의 명함...입니다. 여의도점과 삼청동점이 있어요.

 

 

 

 

메뉴는 뭐... 따로 할 것 없이 정식을 하시면 됩니다.
세트 가격은 런치 9,000원(1인), 디너 14,000원(1인)입니다. 그런데 아무리봐도
런치는 아쉬운 감이 있으니 디너로 가시는 것이 좋을 듯. 개별 주문은 만만치 않아요.

 

 

 

 

 

저희가 다 먹고 민성이가 먹고 싶다고 해서 '새우튀김 6마리'를 추가주문했는데
이게 6,000원이에요. 그러니까... 새우튀김 한마리가 1,000원이라는거죠.
가격이 뭐...
게다가 술도 국내술은 몰라도 삿포로 바틀이 7,000원이더군요. 만만한 가격은 아닙니다.

어쨌든 이곳... 음식 맛도 대단히 만족스럽고 와이프 말대로 구성도 상당히 좋아요.
남자들에겐 양이 약간 부족할 수 있는데 여자분들에겐 정말 딱...이에요.
이미 입소문 심하게 탄 곳이라... 금요일 저녁등은 사실 예약하지 않으면 도무지 먹을 방법이 없다고 보셔야 합니다.
꼭 한번 가보시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