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아시스 OASIS 좋아한 적 한 번도 없었습니다.

전 블러 Blur를 좋아했어요. Blur를 좋아해서 오아시스를 싫어한게 아니라 오아시스의 음악에 전혀 매력을 못느꼈을 뿐 입니다.

그런데 뒤져보니 오아시스의 라이브 VHS가 나오네.

좋아하지도 않는 밴드의 비디오테이프는 왜 갖고 있는건지.

제대로 본 적도 없는지 상태도 완전 좋아.

 

 

 

 

 

 

 

 

상태 겁나 좋은데...

 

 

 

 

 

 

 

 

나 비디오 플레이어 다 처분한 지 오래인데...ㅎㅎㅎ

집에 네 대가 있었다.

 

 

 

 

 

 

 

 

<before... but longer>(2000) _ the Czars

그리고 <Lips that Taste of Tears>(1998) _ Trembling Blue Stars

 

 

 

 

 

 

 

 

 

 

 

 

'Deserve', Trembling Blue Stars

 

 

 

 

 

 

 

 

 

 

 

 

 

 

 

 

 

 

 

 

 

 

 

 

 

 

 

'Val', the Cza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