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na Vu - Cool (feat. Satchy)

요즘 내 자주 들었던 곡 중 하나인 'Shallow'는 Hana Vu라는, 샌프랜시스코에서 태어나 LA에서 자란, 겨우 17세 소녀다.
이번에 발표된 그녀의 음반 <How Many Times You Driven by>는 전곡 모두 자신이 직접 작사작곡은 물론 프로듀스까지 해낸 음반.
10대 때 자신의 음반을 프로듀스까지 해내는 해외 뮤지션들이 종종 있어서 그 사실만 보면 그리 놀랍다고 할 수 없는데...
이 음반 수록곡들을 들으면 어떻게 이 나이에 이런 feel의 음악을 이렇게 능숙하고 깊이있게 그려낼 수 있는거지?라는 생각을 지울 수가 없다.
이 곡 다음으로 이어지는 '426'이란 곡도 그렇고... 17세 소녀가 이런 feel의 곡을 만들었다면 궁금해지는거다.
도대체 어떤 음악을 듣고 자랐고, 그녀의 부모는 어떤 사람이고, 그녀는 무슨 책을 읽고 무슨 생각을 하며 자랐을까...
(별 걸 다 궁금해한다고 할 수 있겠지만... 정말 궁금해지는건 어쩔 수 없네)
놀랍다. 진심.

+
동양인의 외모지만 그녀는 엄연한 미국인이며,
한국계, 베트남계 부모를 두었다.

 

 

 

 

개인적으로 최근 가장 많이 듣고있는 음악들이기도 합니다.
정말 소개하고 싶은 뮤지션은 따로 있는데... 그건 별도의 포스팅으로 따로.

 

 

 

Fufanu

 

 

 

 

 

 

Fufanu - Hourglass [Official Video]

 

 

 

 

 

 

Fufanu- Listen To Me [Official Video]

 

아이슬란드 출신의 트리오 Fufanu의 새로운 EP가 발표되었다.
이번 EP 역시 여전히 나른하고 위험한 최면에 빠질 듯한 느낌의 음악을 들려주고 있다.
곡의 가장 아래 레이어엔 싸이키델릭과 뉴웨이브 신스의 분위기를 깔아놓곤 그 위로 신스 패드를 이용한 단순할 수도 있는 여러 일렉트로닉 사운드를 토핑하는 듯한 느낌.
개인적으로 무척 좋아하는 트리오.

 

 

 

 

 

 

 Let's Eat Grandma - Falling Into Me (Official Audio)

 

 

 

 

 

 

Let's Eat Grandma - It’s Not Just Me (Official Video)

 

2017년 1월, KEXP 라이브를 보면 이 두 어린 소녀들이 얼마나 다재다능하며 보여주고 싶은 것이 많은 지를 알 수 있다.
선공개되었던 'Falling into Me'에 이어 6월 29일 드디어 두번째 음반이 공개되었는데 전작보다는 조금더 대중적이면서도 곡의 플로우가 유려하고 멜로디는 분명해졌다.
암튼... 난 영국 출신의 이 듀오가 정말 좋다.
(이 둘은 4살 때 처음 인연이 되어 13세부터 음악을 함께 만들었다..................)

 

 

 

 

 

 Strawberry Guy - Without You

 

이 음악의 배경이 된 동영상은 Isaakas Fridbergas 감독의 1988년작 <Kukolka>.

 

 

 

 

 

 

 

 Hana Vu - Shallow

 

 

 

 

 

 

Crying on the Subway - Hana Vu

 

 

 

 

 

 

Hana Vu - Cool (feat. Satchy)

 

요즘 내 자주 들었던 곡 중 하나인 'Shallow'는 Hana Vu라는, 샌프랜시스코에서 태어나 LA에서 자란, 겨우 17세 소녀다.
이번에 발표된 그녀의 음반 <How Many Times You Driven by>는 전곡 모두 자신이 직접 작사작곡은 물론 프로듀스까지 해낸 음반.
10대 때 자신의 음반을 프로듀스까지 해내는 해외 뮤지션들이 종종 있어서 그 사실만 보면 그리 놀랍다고 할 수 없는데...
이 음반 수록곡들을 들으면 어떻게 이 나이에 이런 feel의 음악을 이렇게 능숙하고 깊이있게 그려낼 수 있는거지?라는 생각을 지울 수가 없다.
이 곡 다음으로 이어지는 '426'이란 곡도 그렇고... 17세 소녀가 이런 feel의 곡을 만들었다면 궁금해지는거다.
도대체 어떤 음악을 듣고 자랐고, 그녀의 부모는 어떤 사람이고, 그녀는 무슨 책을 읽고 무슨 생각을 하며 자랐을까...
(별 걸 다 궁금해한다고 할 수 있겠지만... 정말 궁금해지는건 어쩔 수 없네)
놀랍다. 진심.

+
동양인의 외모지만 그녀는 엄연한 미국인이며,
한국계, 베트남계 부모를 두었다.

 

 

 

 

 

 

 MorMor- Heaven's Only Wishful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