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프는 이 날 며칠전 아들이 대회 출전 관계로 묵고 있는 전주에 내려갔다가,

전주한옥마을에 위치한 '공간 봄'에서 구입한 니스터 knitster 토트백을 들고 나왔다.


 

181004 _ 전주 '공간 봄'

 

공간 봄 글은 여기서 확인.

 

 

 

 

 

 

 

 

 

 

 

 

 

 

 

 

 

 

knitster는 엄윤나 작가가 2014년 런칭한 브랜드라고 하는데 우린 처음 접했다.

 

 

 

 

 

 

 

 

늘어나지 않는 실이어서 들고 다니기에 불편함이 없다.

와이프가 무척 맘에 들어하는 것 같아서 구입.

가격도 좋아요. (108,000원 정도였던 걸로 기억)

브로치는 별매.

 

 

 

 

 


 

 

 

 

 

 

 

 

 

 

이 토트는 정해진 배색이 없다.

제품마다 배색이 모두 달라서 무언가 구입하면 그건 온전히 구매한 사람만의 제품이 되는 느낌.


내가 보기에도 예뻐서 올려봄.

 

 

 

 

 

 

티스토리 툴바